[한국어린이교육신문 아빠엄마 힘내세요] 꼭! 섭취해야 하는 간에 좋은 6가지 식품
[한국어린이교육신문 아빠엄마 힘내세요] 꼭! 섭취해야 하는 간에 좋은 6가지 식품
  • 오세준
  • 승인 2018.11.20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어린이교육신문 = 오세준 기자] 잎이 풍성한 녹색 채소는 '간 건강'에 가장 좋은 대표적인 식품 중 하나다. 일반적으로 쓴맛이 나는 채소는 간과 혈액을 정화한다. 간은 우리가 관리해야 할 핵심적인 기관 중 하나이기 때문에, 좋은 식단이 필수적이다. 간 문제를 가지고 있거나 간 건강을 유지하고 싶다면, 이번 글을 자세히 읽어보자.

 

◆ 간에 좋은 대표적인 식품

 

사진 ⓒ 픽사베이
사진 ⓒ 픽사베이

① 마늘

마늘은 독소를 제거하는 데 도움이 될 뿐만 아니라, 간에 좋은 많은 건강 물질을 포함하고 있다. 마늘에 있는 건강 물질 중 하나는 체내에 항산화제의 효과를 높여주는 역할을 하는 무기질인 셀레늄이다. 또한, 마늘에는 혈관을 이완시키며, 간에 가해지는 압력을 줄여주는 데 필수적인 아르기닌이라고 불리는 아미노산이 풍부하다. 게다가 마늘은 항염증 효과를 제공하는 비타민 B6과 산화 및 세포 손상으로부터 신체를 보호하는 역할을 하는 비타민 C가 풍부하다.

 

사진 ⓒ 픽사베이
사진 ⓒ 픽사베이

② 잎이 풍성한 녹색 채소

일반적으로 잎이 풍성한 모든 녹색 채소는 간 건강을 유지하는 데 훌륭하다. 녹색 채소는 중금속뿐만 아니라, 음식에 들어 있을 수 있는 화학 물질과 살충제를 중화시켜준다. 따라서 우리의 식단 속에 로켓, 시금치, 치커리 같은 식품을 포함할 수 있도록 노력하자. 이러한 식품은 담즙의 흐름을 증가시키며, 체내 불순물을 제거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준다. 

 

사진 ⓒ 픽사베이
사진 ⓒ 픽사베이

③ 녹차

녹차는 신체를 보호하는 데 도움이 되는 플라보노이드 계열의 일종의 유기질인 카테킨과 항산화제가 풍부하다. 녹차의 이점을 누리기 위해서는 하루에 한 잔 마시는 것으로도 충분하다.

 

사진 ⓒ 픽사베이
사진 ⓒ 픽사베이

④ 호두

호두는 마늘처럼 아르기닌이 풍부한 제품이다. 또한, 글루타티온, 오메가-3 지방산, 항산화제 및 불포화 지방 또한 풍부하다. 글루타티온과 지방산은 간의 해독 기능을 유지하는 데 도움이 된다. 이 과정의 경우, 항산화제와 건강한 지방은 간의 보호 장치의 역할을 한다.

 

사진 ⓒ 픽사베이
사진 ⓒ 픽사베이

⑤ 강황

강황은 커큐민으로 불리는 활성 물질을 포함하고 있다. 커큐민은 훌륭한 항산화제 및 항염증제이다. 또한 강황은 담즙 생성에 도움을 주며, 담즙의 흐름을 증가시키고, 간을 정화하는 역할을 한다. 강황의 간세포에 활력을 제공하며, 알코올 및 기타 물질에서 발견되는 독성 및 헤로운 화합물을 중화시킨다. 

 

사진 ⓒ 픽사베이
사진 ⓒ 픽사베이

⑥ 레몬과 라임

레몬과 라임은 독소의 정화를 돕는 비타민 C와 항산화제 풍부한 감귤류 과일이다. 갓 짜낸 레몬 또는 라임 주스 한 잔을 마시면 간 기능을 자극할 수 있으며, 가능한 가장 좋은 방법으로 하루를 시작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준다. 매일 공복에 이 주스를 마셔보자.

오세준
오세준

아이를 키우는 부모에게 유익한 정보를 줄 수 있는 정직한 글을 쓸 수 있도록 노력합니다.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구로구 디지털로 288 (대륭포스트타워1차) 1212
  • 대표전화 : 02-6933-0780
  • 팩스 : 02-6933-0771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민구
  • 법인명 : (주)지움미디어 l ZIUMMEDIA
  • 제호 : 한국어린이교육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5102
  • 등록일 : 2018-04-09
  • 발행일 : 2018-04-09
  • 발행인 : 류성우
  • 편집인 : 이혁호
  • 한국어린이교육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한국어린이교육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ziumgroup.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