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내년 1월까지 '어린이집 안전관리' 점검
경기도, 내년 1월까지 '어린이집 안전관리' 점검
  • 오세준
  • 승인 2019.11.26 1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경기도
사진 ⓒ 경기도

[어린이뉴스=오세준 기자] 경기도는 지난 4일부터 내년 1월 3일까지 도내 어린이집을 대상으로 동절기 안전관리대책을 점검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점검은 사회복지사업법(제34조의4)에 따라 매 반기별 실시하는 정기 안전점검이다.

모든 어린이집은 관련 규정에 따라 시설 자체점검을 실시 한 후 그 결과를 시,군에 보고해야 하고 시,군은 관할 어린이집 중 15% 이상을 선정해 안전관리 실태 현장점검을 실시하게 된다.

주요 점검 사항으로는 △화재사고 예방을 위한 소방·전기·가스 등 안전관리 현황 △미세먼지 대응 매뉴얼 준수, 공기청정기 관리 실태 등 미세먼지 관리 현황 △도로교통법 개정에 따른 통학차량 어린이 하차확인 장치 설치 및 작동 여부 △영유아 보호장구 장착 여부 등 통학차량 안전관리 현황 △어린이집 안전 교육 실시 여부 및 교육관리 실태 등이다.

특히, 점검을 통해 위반사항이 위법인 경우 영유아보육법 시행규칙(제38조)에 따라 행정처분 하고, 규정 미숙지 등으로 인한 위반사항에 대해서는 충분한 설명을 통해 현장에서 즉시 시정조치 또는 자발적 시정을 유도할 계획이다.

남상덕 보육정책과장은 "이번 동절기 어린이집 시설 안전점검은 자칫 방심할 수 있는 작은 부분까지 살펴볼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 앞으로도 안심하고 아이 키울 수 있는 보육환경을 만들어나가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오세준
오세준

아이를 키우는 부모에게 유익한 정보를 줄 수 있는 정직한 글을 쓸 수 있도록 노력합니다.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