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U+tv 아이들나라' 맞춤형 서비스 최초 공개
LG유플러스, 'U+tv 아이들나라' 맞춤형 서비스 최초 공개
  • 오세준
  • 승인 2019.07.11 2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LG유플러스
사진 ⓒ LG유플러스

[어린이뉴스=오세준 기자] LG유플러스(부회장 하현회)는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43회 서울국제유아교육전&키즈페어'에 참가해 국내 최초 맞춤교육 IPTV 서비스로 새로워진 'U+tv 아이들나라'를 선보인다고 11일 밝혔다.

LG유플러스는 이번 서울국제육아교육전에 역대 최대 규모이자 이통사 중 가장 넓은 25부스(225㎡) 규모로 'U+tv 아이들나라' 신규 서비스를 미리 경험할 수 있는 체험관을 마련했다.

다음 달 새롭게 출시되는 'U+tv 아이들나라'는 IPTV 최초로 인공지능(AI)이 분석하고 전문가가 추천하는 아이 수준과 성향에 맞춘 교육 콘텐츠 추천 서비스를 탑재, △수준별 '영어유치원' △관심별 '맞춤형 도서 추천' △성향별 '부모교실' 서비스로 진화한다.

'U+tv 아이들나라'는 앞서 '유튜브 키즈', '책 읽어주는 TV' 등 차별화된 기능을 국내 최초 도입해 아이들이 재미있게 놀면서 생각과 창의력을 키우는 IPTV로 관심을 한몸에 받았다. 여기에 AI 분석과 전문가 추천 기능이 더해지면 활용도가 더욱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

LG유플러스는 서울국제육아교육전 기간 동안 유아교육기관 원장 및 교사 500여 명을 체험관에 초청, 유아교육 및 보육계와 긴밀한 협업을 지속하며 전문가 의견을 서비스에 반영한다는 방침이다.

한국열린유아교육학회는 미디어 콘텐츠의 교육적 활용을 위한 방법을 모색하며 'U+tv 아이들나라'를 소재로 '누리과정 자유놀이 현장적용 사례', '유아교육기관에서의 스마트 미디어 및 멀티콘텐츠 활용에 대한 부모의 인식 분석', '공공 문화시설 및 여가시설 이용 편리성, 양육 스트레스, 유아 미디어 이용시간의 관계' 등 논문을 발표, 최우수 논문상을 수상한 바 있다.

LG유플러스 체험관 방문 고객을 위한 다양한 혜택과 행사도 마련됐다. 출시 예정 서비스인 '영어 유치원'의 YBM JET-Kids 기반 레벨테스트를 무료로 제공, 아이의 파닉스(발음), 듣기, 읽기 6단계 수준을 바로 확인 할 수 있다. 또 '부모교실' 진단테스트 중 '부모 양육 행동 검사'를 체험하고 진단 결과로 전문가 상담까지 받을 수 있다.

이와 함께 △국내 IPTV 중 독점으로 제공 중인 넷플릭스 및 넷플릭스 키즈 특별 체험존 △5G AR캐릭터와 춤추기 △꼬마캐리 깜짝방문쇼 △홈IoT 체험존 등 다양한 즐길거리가 준비됐다. LG유플러스 서비스 체험 사진을 지정 해시태그와 함께 SNS에 업로드하면 모바일 음료 교환권 등을 주는 행사도 진행한다.

정혜윤 LG유플러스 스마트홈마케팅담당 상무는 "IPTV에서 최초로 선보이는 AI 분석 및 전문가 추천 맞춤형 서비스의 교육적 유용함을 직접 느낄 수 있도록 대규모 체험관을 마련했다. 부모 최대 고민인 자녀 교육에서 아이의 언어 학습, 나아가 인성과 감성 학습까지 U+tv 아이들나라가 실질적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U+tv 아이들나라'는 교육 전문 기업 '웅진씽크빅'과 협업한 '웅진북클럽TV', 베스트셀러 그림책을 영상으로 제작한 '책 읽어주는 TV', AR 콘텐츠로 창의력과 감성을 키우는 '생생체험학습' 등 차별화된 유아 전문 콘텐츠와 기능으로 지난 10일 기준 누적 이용자 200만 명을 기록했다.

오세준
오세준

아이를 키우는 부모에게 유익한 정보를 줄 수 있는 정직한 글을 쓸 수 있도록 노력합니다.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