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군기 용인시장, 현충일 추념식서 어린이 손잡고 헌화
백군기 용인시장, 현충일 추념식서 어린이 손잡고 헌화
  • 오세준
  • 승인 2019.06.07 1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용인시
사진 ⓒ 용인시

[어린이뉴스=오세준 기자] 백군기 용인시장은 지난 6일 처인구 김량장동 용인중앙공원 내 현충탑에서 열린 제64회 현충일 추념식에서 어린이와 함께 헌화하고 순국선열의 뜻을 기렸다.

이날 추념식엔 백 시장을 비롯해 이건한 용인시의회 의장과 시·도의원, 유족, 시민 등 1000여명이 참석했다. 또 백 시장의 추념사에 이어 지역에 거주하는 정연희 시인이 ‘대낮에도 빛나는 별이 되어’라는 자작시를 바쳤다.

특히, 이날 시립처인어린이집 어린이 17명이 시장·단체장과 함께 헌화·분향해 순국선열을 예우하는 마음가짐을 배울 수 있도록 했다.

백 시장은 "나라를 지키기 위해 목숨을 바친 선조들이 있었기에 오늘의 우리가 존재하는 것이다. 국가유공자와 유가족이 명예와 긍지를 가질 수 있도록 존경과 감사의 마음으로 희생정신을 기리겠다"고 말했다.

 

오세준
오세준

아이를 키우는 부모에게 유익한 정보를 줄 수 있는 정직한 글을 쓸 수 있도록 노력합니다.

다른기사 보기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